'강화섬 해풍배’ 수출길 올랐다
상태바
'강화섬 해풍배’ 수출길 올랐다
  • 최기호 기자
  • 승인 2022.11.23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75톤 검역거쳐 대만에 수출 예정

[수원일보=최기호 기자] 강화군은 강화도의 농특산물인 ‘강화섬 해풍배’가 대만 수출길에 올랐다고 23일 밝혔다.

'강화섬 해풍배' 생산농민들이 강화농업기술센터 선과장에서 대만에 수출할  배 선별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강화군)
'강화섬 해풍배' 생산농민들이 강화농업기술센터 선과장에서 대만에 수출할 배 선별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강화군)

현재 강화군의 공동선별장에서는 우수한 ‘강화섬 해풍배’ 선별 작업이 진행중인 가운데 당도, 무게, 색 등 철저한 기준으로 선별한 ‘강화섬 해풍배’ 75톤이 검역 검사가 끝나는 대로 대만으로 수출될 예정이다.

‘강화섬 해풍배’는 긴 일조시간과 부드러운 바닷바람을 맞으면서 자라 뛰어난 식감과 높은 당도를 자랑한다. 특히 풍부한 과즙과 단맛에 더한 향이 으뜸이면서 식이섬유가 많아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군관계자는 덧붙였다. 

지난 2007년 27톤 수출을 시작으로 매년 수출량을 늘려오면서 올해는 폭우‧일조량 부족 등 기상 여건 악화에도 철저한 관리와 영농지도로 75톤 수출의 쾌거를 올렸다.

유천호 군수는 “국내외 농업 환경의 급격한 변화와 해외 농산물이 밀려드는 어려운 시기에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한 농가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강화농특산물의 대외 경쟁력 향상과 판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