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사업 진행 연무동에 ‘스마트 파고라’ 설치
상태바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사업 진행 연무동에 ‘스마트 파고라’ 설치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2.11.17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개소에 의자·테이블·태양광 무선충전기·대기질 모니터링 시스템 등 갖춰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수원시는 ‘스마트시티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연무동 일원 4개소에 ‘스마트 파고라’를 설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연무동에 설치한 스마트 파고라.
연무동에 설치한 스마트 파고라.

스마트 파고라는 시민들이 쉴 수 있는 휴게 공간으로, 의자와 테이블, 태양광을 이용한 무선 충전기, 온도·대기질을 확인할 수 있는 모니터링 시스템 등을 갖췄다. 미세먼지 감지 센서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공기청정시스템을 가동한다. IoT(사물인터넷) 시스템으로 원격 관리할 수 있다.
 
시는 MP(총괄기획가), 수원도시재단, 도시재생 주민협의체 등과 여러 차례 논의를 거쳐 수원천변길(2개소)과 쪽박산 어린이공원(2개소)에 스마트 파고라를 설치했다. 

쪽박산 어린이공원 안쪽 스마트 파고라 내에는 운동 기구가 설치돼 있어 대기질이 나쁜 날에도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운동할 수 있다. 

한편 연무동은 2019년 10월 국토교통부 주관 ‘2019 하반기 도시재생뉴딜 공모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2020년에 사업이 시작돼 내년까지 단계별로 추진된다.

시 관계자는 “스마트 파고라가 연무동 주민뿐 아니라 연무동을 방문하는 모든 시민이 쉴 수 있는 휴게 공간이 되도록 잘 관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