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비통하고 죄송하다”...애도 뜻 전해
상태바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비통하고 죄송하다”...애도 뜻 전해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2.11.01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일 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합동분향소’ 방문 조문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부천1)은 1일 경기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합동분향소’를 방문, 조문하면서 희생자들의 안타까운 죽음을 애도했다.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1일 경기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합동분향소’를 방문, 부의장단, 의회사무처 간부 직원 등과 조문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1일 경기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합동분향소’를 방문, 부의장단, 의회사무처 간부 직원 등과 조문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염 의장은 이날 오전 9시께 남경순(국민의힘, 수원1)·김판수(더민주, 군포4) 부의장, 김봉균 의장 비서실 정무실장, 이계삼 의회사무처장 이하 간부공무원들과 분향소를 방문해 헌화하고 묵념했다.

이어 조문록에 ‘비통한 마음입니다. 한없이 죄송합니다. 영령들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추모의 글을 남겼다.

한편, 광교 경기도청에 마련된 합동분향소는 오는 5일까지 24시간 운영되며,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방문해 추모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