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반도체 이끌 핵심인력 양성한다
상태바
K-반도체 이끌 핵심인력 양성한다
  • 최기호 기자
  • 승인 2022.08.04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화성 동탄서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 개소식 열려 
- 11월까지 시스템반도체 설계 실무인력 80명 교육
4일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 개소식에서 교육생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
4일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 개소식에서 교육생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

[수원일보=최기호 기자] K-반도체의 핵심 인력을 길러낼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가 4일 화성시 동탄에 문을 열었다. 

화성시는 지난해 11월 카이스트, 롯데백화점 동탄점과 ‘KAIST-화성 사이언스 허브’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이날 첫 사업으로 교육센터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제1기 입교식이 함께 열려 80명의 교육생과 개소의 기쁨을 나눴다. 

교육센터는 롯데백화점 동탄점이 시에 기부한 공공기여 공간으로 백화점 지하 3층 1870㎡ 공간에 들어선 ‘KAIS-화성 사이언스 허브’에 조성됐다. 

또한 지난 4월 산업통상자원부 ‘시스템반도체 설계 실무인력 양성사업’공모에 선정되면서 올해 11억8000만원의 국비를 확보했으며, 오는 2028년까지 최대 7년간 국비지원이 예정됐다.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 현판식. (사진=화성시)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IDEC)' 현판식. (사진=화성시)

이날 개소식에 입학한 교육생은 아날로그 칩 설계 트랙 40명, 디지털 칩 설계 트랙 40명 총 80명으로, 오는 11월까지 16주간 반도체 설계 전문교육을 받게 되며, 한국팹리스연합과 연계해 관련 분야 취업 기회도 갖게 된다. 

한편, 카이스트는 이번 반도체설계교육센터 외에도 사이언스 허브 공간에 올 연말 안에 스타트업공유오피스를 조성하고 운영을 개시할 계획이다. 

개소식에 참석한 임종철 화성시 부시장은 “화성은 K-반도체 벨트의 핵심”이라며, “반도체 산업을 이끌어갈 핵심인재가 배출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