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카드 포인트를 지역화폐로...'슬기로운 Y페이' 본격 착수
상태바
용인시, 카드 포인트를 지역화폐로...'슬기로운 Y페이' 본격 착수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2.07.28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리카드·MaaS 등 연계로 시민에 혜택 제공
슬기로운 Y페이 사업 흐름도.(사진=용인시)
슬기로운 Y페이 사업 흐름도.(사진=용인시)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용인시가 ‘슬기로운 Y페이’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

슬기로운 Y페이 사업은 민간과 공공에서 쌓은 포인트를 지역화폐인 와이페이로 전환해 사용하고, 각종 정책지원금을 한 곳에서 신청·지급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시가 지난해부터 추진해온 사업이다.

분산된 포인트를 한데 모으고 지역화폐로 전환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전자지갑(앱)을 개발하는 것이 사업의 핵심이다.

시는 지난 22일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우리카드 등 사업 관계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착수보고회를 열고 시스템 개발에 돌입했다. 

오는 12월까지 국비 18억원과 시비 2억원 등 총 2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시스템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시스템 개발과 동시에 민간·공공포인트 확보를 위해 우리카드, MaaS(Media as a Service·모빌리티 서비스) 포인트와 연계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

우리카드의 경우 시민 회원수와 등록 포인트가 꽤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공유킥보드나 공유자전거, 공유차 이용 시에 쌓이는 MaaS 포인트도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민간·공공포인트 연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슬기로운 Y페이 사업이 시민들의 알뜰 생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에게 보다 많은 혜택을 제공하고, 합리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여러 방안들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