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지속가능한 저관리형 도시공원 숲’ 도입 추진
상태바
수원시, ‘지속가능한 저관리형 도시공원 숲’ 도입 추진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2.07.25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시공원을 ‘숲’형태로 조성, 관리비 줄이고 생태성 높여
- 조류 먹이식물 도입, 다층구조 숲 형태로 조성 
- 도시공원 조성·리모델링 시 설계 VE 도입해 경제적 효과 높일 계획
수원의 한 아파트 단지에 조성된 다층구조 숲 형태 녹지. (사진=수원시)
수원의 한 아파트 단지에 조성된 다층구조 숲 형태 녹지. (사진=수원시)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수원시는 공원 관리비를 줄이고, 생태성은 높일 수 있는 ‘지속가능한 저관리형 도시공원 숲’ 도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지속가능한 저관리형 도시공원’은 다층구조 숲 형태로 조성해 생태성은 높이고, 유지관리 비용은 줄일 수 있는 공원이다. 

공원에 조류의 먹이식물도 도입한다. 도시공원을 단순 녹지가 아닌 ‘숲’의 개념으로 만든다.

저관리형 도시공원으로 조성하면 유지관리 비용은 1㎡당 296원으로, 잔디가 중심이 되는 집중관리형 도시공원(1㎡당 2017원)의 14.7%에 불과하다. 

수원시 도시공원 예상 녹지 면적 중 20%를 저관리형 방식으로 관리하면 연간 16억원의 예산을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추산된다.

잔디가 중심이 된 기존 녹지. (사진=수원시)
잔디가 중심이 된 기존 녹지. (사진=수원시)

시는 도시공원을 조성하거나 리모델링할 때 설계 VE(Value Engineering)를 도입해 경제적 효과를 높이고, 생물다양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설계 VE는 경제성·현장 적용 타당성 등을 검토해 생태성은 높이고, 예산을 절감하는 것이다.

또 ‘저관리형 도시공원 숲 매뉴얼’ 제작 용역을 추진해 새로운 공원을 조성하거나 기존 ‘집중관리형 공원’을 리모델링 때 활용할 계획이다.